박윤주 총영사, 미주 한인의 날 하원결의안 채택 기념 조지아 주하원 의사당 연설

조지아 주하원은‘미주 한인의 날’결의안 (HR 14)을 채택 한 후 이를 기념해 1월 23일 주 애틀랜타 총영사관의 박윤주 총영사 등 한인 인사들을 주 의사당으로 초청했습니다.

총영사관에 따르면 박윤주 총영사는 23일(월) 주하원 의사당에서 한인사회 발전과 기여, 한미동맹 70주년, 한-조지아 실질 협력 등을 주제로 기념 연설을 했습니다. 

금번 행사에는 Jon Burns 하원의장을 포함하여 약 160명의 하원의원이 참석하여 결의안 채택을 축하하였으며, 한-조지아 관계 발전에 대한 지지와 성원을 표시 했습니다. 

SHARE POST:

최근뉴스